월 거래액 250억 돌파, '업계 선두'

보도자료 2020. 11. 03

- 올해 10월 거래액, 전년 동기 대비 약 78% 상승

- 올해 10월 기준 누적 거래액 약 2000억원, 올해 2600억 가뿐히 넘어설 것으로 전망

- 성장의 원동력은 성공적인 MZ세대 고객 유치신뢰감 구축을 위한 노력

 

대한민국 대표 온라인 명품 커머스 머스트잇(대표 조용민)은 지난 10월 월 거래액이 250억원을 돌파했다고 3일 밝혔다. 월 거래액 250억원은 온라인 명품 커머스 중 단연 선두 실적이다.

 

올해 10월의 거래액은 전년 동기간 거래액인 140여억원과 비교하면 약 78% 성장한 수치다. 지난 9월과 비교해도 약 9% 증가했다.

 

연도별 거래액 지표에서도 머스트잇의 가파른 성장세가 나타났다. 올해 10월까지의 머스트잇 거래액은 약 2000억원으로, 이미 2019년 전체 거래액인 1500억원을 뛰어넘어 창립 이래 최대치를 기록하고 있다. 머스트잇은 올해 거래액이 약 2600억원에 달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머스트잇은 이러한 성장을 이끈 원동력으로 MZ세대가 명품 시장의 큰 손으로 떠오른 것을 꼽았다. 합리적 가치 소비가 트렌드로 떠오르면서 명품에 대한 MZ세대의 관심이 높아졌고, 이들에게 최적화된 온라인 및 모바일 쇼핑 환경을 제공해 1030 고객을 성공적으로 끌어들일 수 있었다는 것이다. 또한 머스트잇은 고객의 이용 패턴을 분석하여 개인화된 맞춤 상품을 추천하는 서비스, 자신과 비슷한 체형에 따른 사이즈와 핏 등을 참고할 수 있는 약 32만건의 리뷰 데이터로 고객들의 만족도를 높인 것도 성장 요인으로 보고 있다.

 

무엇보다 가품 걱정 없는 시스템 구축으로 일찌감치 고객들의 신뢰를 확보한 것 또한 머스트잇 성장의 원동력 중 하나다. 머스트잇은 위조품 구매 시 200% 책임 배상, 의심이 되는 상품을 일반 소비자처럼 구매하는 블라인드 구매등 안전 거래를 위해 다양한 제도를 시행하고 있다. 주력 소비층을 면밀하게 파악해, 믿고 사용할 수 있는 서비스를 제공한 것이 현재의 성과로 이어졌다는 분석이다.

 

한편 머스트잇은 지난 7150억원 규모의 시리즈A 투자를 유치하고, 기업가치 1천억원 이상을 인정받으며 업계 선두로 올라섰다.

 

머스트잇 관계자는 그동안 상품과 신뢰도 확보에 집중하며 기본에 충실해온 결과, 국내 대표 온라인 명품 커머스로 자리잡을 수 있었다라며 의류 뿐만 아니라 라이프스타일 전반에 걸쳐 고객들의 명품 구매를 도울 수 있는 쇼핑채널로 진화해가겠다고 전했다.